라인
왼쪽
오른쪽
> 오피니언
"마음껏 웃으며 몰리에르를 만나다."하남문화재단, 국립극단의‘연극 <스카팽> 성황
김주희 기자  |  Joohanam0315@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6.11  06:31:5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국립극단 레퍼토리 지역공연 공모선정작 연극<스카팽>. 하남문화재단에서 진행.

   
 

  (재)하남문화재단(이사장 이현재)은 지난 7, 8일 연극<스카팽>을 하남문화예술회관 무대에 올렸다. 유쾌한 공연였다.

 연극 <스카팽>의 막이 오르자 작가 몰리에르가 무대 위에 등장하여 자신의 작품과 등장인물을 소개하고 다 같이 노래하며 이야기가 시작했다. 재벌가 아들들의 자유로운 연애 이야기, 정략결혼을 시키려는 부모님들. 스카팽은 아들들이 사랑을 지키고자 하는 절실함 속에서 나타났다. 스카팽의 사심 한 스푼까지 슬며시 넣은 계략이 시작되며 극은 절정에 다다른다. 뻔하디 뻔한 스토리 같지만, 국립극단 배우들의 합과 연기력 등으로 고퀄리티의 유쾌한 공연이었다. 관객들은 하남에 맞춘 대사들, 사회풍자, 개그 요소들이 130분 동안 빠져들어 즐기게 했다는 평을 했다.

 연극 <스카팽>은 2024년도 국립극단 레퍼토리 지역공연 공모선정작으로 몰리에르 원작 <스카팽의 간계>를 연출자 임도완의 각색 및 연출에 의해 재창조된 공연이다. 통통 튀는 움직임을 입힌 캐릭터, 다양한 효과음을 접목시키는 음악감독 구본혁, 그리고 현대적 요소와 풍자를 녹인 개그코드 등이 이 공연의 주요 핵심이었다.
  
 하남문화재단 관계자는 “국립극단 레퍼토리 지역공연 공모로 하남시민분들께 가까운 곳에서 국립극단의 대표작을 보여드리고자 했다. 관객분들께서 기분 좋게 즐겨주시고 가셔서 감사하다. 하남문화재단은 6월 <유앤잇>, 7월 <고도를 기다리며> 등 그 이후로도 뮤지컬 및 연극 등이 준비되어 있다. 우리 재단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 문의: 하남문화재단 ☏031-790-7979
 

 

김주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광고문의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저작권문의
경기도 하남시 대청로 33(신장동 현대베스코아빌딩 6층 22호) | 대표전화 : 031-795-4992
등록번호 : 경기 아50871 | 등록일 : 2014년 1월 24일 | 발행인/편집인 : 이 재 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은숙
Copyright © 2024 하남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