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사람들 > 현재 하남지역은?
"주민참여형 신도시 버스노선 다시 짠다" 하남시장직 인수위, 공약 검토보고회 가져…이현재 당선인, 단순 입장 아닌 논리적 방안 찾아야 
하남일보  |  webmaster@hanamilbo.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6.21  03:44:0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하남시장직 인수위원회는 21일 이현재 당선인과 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이틀째 민선8기 ‘공약사업 검토보고회’를 갖고, 공약 실천을 위한 구체적인 검토작업을 벌였다.

   
 

이날 오전에 열린 공약사업 검토보고회에서는 안전도시국 소관 사항으로 ‘10년 공공임대주택 분양전환 지원’‘청년 및 신혼부부 전세대출 이자 지원 서비스’ 등에 대해 청취하고 실행방안을 집중 점검했다.

녹색환경국 소관 사항으로는 ▲강동쓰레기 소각장 총력저지 및 강일지구 공사현장 분진 최소화 ▲반려동물 놀이터(PET ZONE) 시범운영 ▲천마산‧금암산 등산로 개설, 친환경 검단산 둘레길 조성, 남한산성 등산로 개선 등을 중점적으로 논의했다.

이어 오후에 열린 교통건설국 보고회에서 ‘주민참여형 신도시 버스노선 체계 전면 재검토’, ‘수석대교 재검토 전략적 추진방안’, ‘송파양평간고속도로 상산곡IC 1단계사업 및 감일지구 피해 최소화 방안 사전협의 추진’등 교통관련 공약사항의 실행방안을 점검했다.

특히 ▲중부고속도로 인근 방음터널 설치 ▲군부대 이전 검토 ▲어린이 회관 신설 등 다수 부서가 연관된 공약은 관련 부서가 모두 참석한 가운데 실행방안을 통합적으로 점검하는 시간을 가졌다.

보고회에서 이현재 당선인은 강동구 광역쓰레기 소각장 및 강일환승센터 설치, 강일지구 공사현장 분진 최소화 공약사항과 관련하여 “강동구청장과 정책 협약(22. 5. 19)을 맺은 사항으로 공약사항 이행에 총력을 다할 것”이라며, 단순한 입장 표명이 아닌, 현실적으로 압박할 수 있는 논리적 방안을 찾을 것을 지시했다. 

또한 감북동 발전 계획 수립과 관련하여 수립 중인 2040 하남 도시기본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다각적인 검토를 주문하였으며, 특히‘K-스타월드 조성’과 관련하여 투자유치전문가를 중심으로 TF 추진단을 구성하여 전사적인 추진동력을 확보할 의지를 밝혔다.

이어 신도시 과밀학급 해소를 위하여 교육, 도시계획, 예산 및 교육청 관계자로 구성된 전담TF팀 설치를 주문하고, 한홀중(가칭), 청아고(가칭) 등 미사 뿐 아니라 위례 및 감일 권역의 초・중・고 이슈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의제화하여 구체적으로 실행해나갈 것을 주문했다.  

 

하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광고문의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저작권문의
경기도 하남시 대청로 33(신장동 현대베스코아빌딩 6층 22호) | 대표전화 : 031-795-4992
등록번호 : 경기 아50871 | 등록일 : 2014년 1월 24일 | 발행인/편집인 : 이 재 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은숙
Copyright © 2022 하남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