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12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건/사고] 하남도시공사 박덕진 사장 검찰 소환 초읽기
현안사업부지 2지구 건설업체에 대한 하남도시공사 박덕진 사장의 금품 수수 의혹과 관련해 검찰의 수사가 빨라지고 있다.특히 하도급 과정에서 건설업체 사이에 금품이 오간 정황을 포착, 압수수색을 벌였던 검찰은 박 사장에 대한 검찰 소환이 초읽기에 들어간
이재연 기자   2016-04-29
[사건/사고] 미사강변, 대형 공사차량 난폭운전 '아찔'
단속이 느슨해짐을 틈타 일부 대형 공사차량들의 과속·난폭운전이 기승을 부리면서 시민 안전이 위협받고 있다.특히 이들의 난폭운전은 일반 도로는 물론 주택가 인근에서도 번번이 자행, 운전자들은 물론 보행자들의 안전까지 크게 위협하고 있다17일 미사강변도시
이석화 기자   2015-12-17
[사건/사고] 하남, 검단산서 60대 등산객 추락사고 발생
하남시 검단산에서 60대 등산객이 절벽 아래로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 긴급 출동한 소방헬기로 병원 이송됐다. 하남소방서 119구조대에 따르면 25일 오전 11시 57분경 하남시 배알미동 검단산에서 하산 중 10m 절벽 아래로 추락한 박모(65)씨를 구
이석화 기자   2015-10-26
[사건/사고] 하남, 입주 앞둔 위례신도시 "무서워요"
하남과 성남, 서울송파 등 3개 지자체에 걸쳐있는 위례신도시의 치안이 허술해 주민이 불안에 떨고 있다.22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하남과 성남·서울 지역의 그린벨트 구역을 해제해 개발하는 위례신도시는 오는 2008~2017년까지 4만6000가구를 건설하
이석화 기자   2015-10-22
[사건/사고] "이틀만 지나도 약 못사는 병원 처방전"
지난 20일 감기로 한 병원을 찾은 김모(35) 씨는 동네 약국을 찾았다가 약사로 부터 황당한 이야기를 들었다. 5일전 병원에서 발급받은 처방전의 유효기간이 지나 약을 받을 수 없다는 것. 김씨가 병원에서 받은 처방전의 유효기간이 당일로 되어있기 때문
이석화 기자   2015-09-25
[사건/사고] 미사대로서 7중 충돌 1명 사망 5명 부상
하남시 미사대로에서 7중 추동 사고가 발생해 1명이 사망하고 5명이 부상당했다. 17일 하남소방서와 경찰에 따르면 오전 11시50분께 하남시 미사대로(팔당대교 방향) 유니온타워 앞 편도 2차로에서 강모(55)씨가 몰던 2.5t 트럭이 신호대기로 멈춰
이재연 기자   2015-08-18
[사건/사고] 전 여자친구 납치·감금한 용의자 구속
돈을 뜯어낼 목적으로 30대 여성을 차량으로 납치한 용의자가 경찰에 구속됐다.하남경찰서는 전 여자친구를 납치해 차량 트렁크에 가둔 뒤 금품을 요구한 혐의로 박모(39)씨 등 2명을 구속했다고 25일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20일 오전 5시
이재연 기자   2015-07-27
[사건/사고] 택시기사 폭행 후 도주한 20대 검거
택시할증 요금을 내지 않겠다며' 며 아버지뻘 되는 택시기사를 마구 폭행한 뒤 도주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22일 하남경찰서는 지난 11일 택시요금에 불만을 품고 택시기사 엄모씨(60)에게 주먹을 휘둘러 다치게 한 혐의로 김모(20)씨에 대해 구속영
이석화 기자   2015-06-22
[사건/사고] 다음 달 4일, 하남시 덕산교 개통
하남시 덕산교가 다음 달 4일 개통한다. 하남시는 ‘덕풍현대아파트~동경주간 도로개설공사’ 준공을 앞두고 다음 달 4일 ‘덕산교 개통식’을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덕산교는 ‘덕풍현대아파트~동경주간 도로개설공사’의 일부 구간으로 공정이 모두 완료돼 우
이석화 기자   2015-05-27
[사건/사고] 하남, 귀휴 나갔다가 잠적한 무기수 '공개수배'
전주교도소 귀휴 뒤 잠적한 무기수(본지 22, 23일 자 보도)가 공개 수배됐다.24일 전주교도소에 따르면 귀휴를 나갔다 돌아오지 않고 3일째 행적이 오리무중인 무기수 홍승만씨(47)에 대해 수배령을 내렸다고 밝혔다.이에 따라 전주교도소와 경찰은 전국
이재연 기자   2015-04-24
[사건/사고] 하남, 음주운전 승용차 기둥 들이받아 3명 사상
음주 운전자가 몰던 승용차가 길 가 신호등 기둥을 들이받아 1명이 숨지고 2명이 다쳤다.22일 하남경찰서에 따르면 새벽 2시 57분께 경기도 하남시 덕풍동 한 삼거리에서 한모씨(37)가 몰던 SM5 승용차가 도로 우측에 설치된 신호등 기둥을 들이받았다
이재연 기자   2015-03-23
[사건/사고] 하남 교산동 가구 작업장 원인모를 화재
하남시 교산동의 가구 작업장으로 사용 중인 창고건물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12일 하남소방서에 따르면 12일 오전 12시50분께 하남시 교산동 가구작업장에서 원인을 인수 없는 불이나 이웃에 사는 주민이 발견 신고했다고 밝혔다.이불로 조립식 패널로 지어진
이재연 기자   2015-03-13
[사건/사고] 하남경찰, 기지 발휘해 보이스피싱 피해 막아
보이스피싱(전화금융사기)으로 수천만원을 잃을 뻔 했던 50대 여성이 설을 앞두고 특별 방범순찰중이던 한 경찰관의 기지로 피해를 막았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13일 오후 5시40분께 하남지구대 신태희 경장은 조동주 경위와 설날 특별합동순찰을 하던중 "K
이재연 기자   2015-02-16
[사건/사고] '철거 때 화염병 준비한 미사강변 수산물상인 적발
미사 강변도시지구 내 수산물센터 건물을 철거할 때 화염병을 제조해 보관한 혐의로 수산물상인조합 조합원과 가족 등 25명이 경찰에 적발됐다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경기 하남시 미사 강변도시지구 내 수산물센터 건물 철거 때 화염병을 제조해 보관한 수산물상
장은숙 기자   2015-02-05
[사건/사고] 미사강변 26블록 공사장 중국인 인부 추락사
지난 1월 17일(토) 오후 12시 42분께 경기도 하남시 망월동 미사강변도시 26블록 현대산업개발시공 아파트 공사현장에서 일하던 중국인(51세)남성이 추락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21일 하남소방서에 따르면 26블록 현장에서 작업 중이던 중
장은숙 기자   2015-01-21
[사건/사고] 하남 아파트 공사현장서 추락한 인부 끝내 사망
하남지역 한 아파트 공사현장에서 50대 남성이 추락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하남소방서에 따르면 29일 오전 9시 36분께 경기 하남시 망월동 한 아파트 공사현장 15층에서 작업 중이던 이모씨(56)가 무너진 거푸집과 함께 추락했다는 신고를
장은숙 기자   2014-12-29
[사건/사고] 아파트 외부차량 얌체주차 이제 그만
하남지역 일부 아파트와 원룸 등이 외부차량의 얌체주차로 골머리를 앓고 있다.특히 하남시청과 대형 상가가 밀집한 신장동과 덕풍3동 풍산지구 인근 공동주택들은 외부인들의 얌체주차가 기승을 부리면서 애꿎은 입주민들의 주민들의 주차난만 가중되는 실정이다.4일
장은숙 기자   2014-12-04
[사건/사고] 하남, 불법 포장마차 영업 '버젓이'
최근 소형트럭을 이용한 불법 포장마차가 급증하고 있어 시민건강을 위협하고 있다.지역 상인들에 따르면 최근 들어 아파트 진입로 주변 등에 포장마차, 차량을 이용, 인허가를 취득하지 않은 채 불법 포장마차가 성행하고 있으나 행정당국의 지도, 단속은 전무한
장은숙 기자   2014-10-29
[사건/사고] 청소년 흡연 제재 없어 탈선 조장
"사복을 입었을 경우 신분증 확인 절차가 까다롭지 않아 담배나 술을 구입하는데 아무런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최근 청소년 흡연이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는 가운데 편의점과 슈퍼 등에서 신분증 확인 등 아무런 제재 없이 담배를 구입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대
장은숙 기자   2014-10-28
[사건/사고] 미사동 도로 활어차 불법주차 '눈살'
하남시 미사동지역 곳곳이 활어챠량의 불법 차고지로 전락, 주민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다. 특히 미사동에 수산물 시장이 속속 입점하면서 이 지역 도로가 일부 얌체 활어 운전자들의 불법 주·정차 차량이 늘어나면서 주민 불만이 고조되고 있다. 23일 지역
장은숙 기자   2014-10-23
 1 | 2 | 3 | 4 | 5 | 6 | 7 
회사소개광고문의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저작권문의
경기도 하남시 대청로 33(신장동 현대베스코아빌딩 6층 22호) | 대표전화 : 031-795-4992
등록번호 : 경기 아50871 | 등록일 : 2014년 1월 24일 | 발행인/편집인 : 이 재 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은숙
Copyright © 2022 하남일보. All rights reserved.